본문 바로가기

최종편집일 2021-09-28 09:57

  • 영광뉴스 > 사회.단체.귀농귀촌

영광군 사과대추작목반, 사과대추 재배로 구슬땀

기사입력 2021-08-18 14:56

페이스북으로 공유 트위터로 공유 카카오 스토리로 공유 카카오톡으로 공유 문자로 공유 밴드로 공유
0

영광군 사과대추작목반(회장 노회선)이 사과대추 재배를 위해 구슬땀을 흘리고 있다.

 

영광군 사과대추작목반은 12㏊ 38농가로, 전남에서 가장 많은 회원들이 재배를 하고 있다.

 

사과대추는 일반 대추보다 2~3배 이상 크고 당도가 높으며 사과처럼 아삭한 맛이 일품으로 9월 중순부터 10월말까지 수확하는데 비타민C와 마그네슘, 사포닌, 리코펜 등이 풍부하여 심신 안정과 불면증 개선에도 도움을 주고 있다.

 

영광군은 매년 사과대추 재배면적이 늘어감에 따라 임가의 소득창출 활성화를 위해 사과대추 농가들을 대상으로 함평군 농업기술센터 등 대추재배 벤치마킹, 농업재해보험 가입, 충남 부여군 왕대추 공선 연합회 회장을 초청하여 사과대추 재배·관리 기술교육 등 사과대추를 지역특화 임산물로 정착할 수 있도록 많은 노력을 기울이고 있다.

 

영광군 관계자는 “사과대추의 고장답게 영광 명품 사과대추 브랜드 가치를 높여 임업인들이 고소득을 창출할 수 있도록 적극 지원 하겠다”고 밝혔다.

김세윤 기자 (igjnews@naver.com)

댓글0

스팸방지코드
0/5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