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최종편집일 2021-09-27 16:05

  • 지역뉴스 > 함평군소식

함평자동차극장 1만대 돌파 지자체 행정혁신 ‘눈길’

8개월여간 총 45편 영화 상영 지역경제 활성화 기여

기사입력 2021-09-07 11:13

페이스북으로 공유 트위터로 공유 카카오 스토리로 공유 카카오톡으로 공유 문자로 공유 밴드로 공유
0

1월 문을 연 함평자동차극장이 개장 8개월여 만에 누적 관람 차량 대수 1만대를 돌파하는 등 안전한 거리두기 문화시설로 각광받고 있다.

 

함평군은 7전국 최고 시설을 갖춘 함평자동차극장 누적 관람 차량 대수가 총 1만대를 넘어섰다고 밝혔다.

 

함평자동차극장 입장 차량 대수를 분석한 결과, 지난 5일 기준 총 1155대가 다녀갔으며, 관람객 수는 1만대 기준(1대당 2.5) 25천여명 이상이 다녀간 것으로 집계됐다. 또한 개장 후 식당·카페 등 읍내 요식업종 매출 증가에도 기여하면서 지역 경제 활성화에도 영향을 미치고 있다.

 

1만번째 관람객은 지난 4일 오후 650분 상영작 보스베이비를 관람하러 온 김명중(38·목포)씨 가족이 차지했다. 이상익 함평군수가 직접 현장에서 축하의 말씀을 전하고 함께 기념촬영을 했다.

 

김씨는 목포에서 가장 가까운 자동차극장인데다, 아내와 세 아이까지 5명이 자유로운 분위기에서 영화를 관람할 수 있어 함평자동차극장을 자주 찾는다좋은 추억을 만들어주셔서 감사드린다고 말했다.

 

한편, 지난 1월 엑스포공원 황소주차장 일원에 개장한 함평자동차극장은 개장 8개월여 만에 총 45편의 영화를 상영하며 지자체 행정 혁신 우수사례로 활용되고 있다.

 

영화 관람권 판매로 인한 직접 수익과 읍 지역경제 활성화를 동시에 누릴 수 있을 뿐 아니라, 문화 향유 접근성이 취약한 군민에게 문화복지 체험의 기회를 제공하고 있다는 점이 호평 받고 있다.

 

또한 엑스포공원 황소주차장을 주차장과 영화관, 비대면 행사장 등 다목적으로 활용하는 공간효율성과 영화 관람객에게 함평 관광자원과 역점시책을 홍보하는 등 다양한 효과를 누리고 있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

 

특히 함평자동차극장의 우수한 운영사례를 접하고 전국 지자체에서 벤치마킹 문의가 쇄도하고 있다. 이미 지난달 24일에는 목포에서 방문했으며 오는 9일 강원도 인제에서 방문할 예정이다.

 

군 관계자는 코로나19로 거리두기 문화향유가 필수가 된데다 한국영화 대작이 잇따라 개봉함에 따라 함평자동차극장에 어느 때보다 많은 관람객들이 오고 있다앞으로도 다양한 이벤트와 수준 높은 서비스로 더 많은 이들이 찾아올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함평 자동차극장은 상영장 2(나비관·황금박쥐관)과 매점 등을 갖추고 있으며, 매일(월요일 정기휴관) 오후 725분부터 자정까지 개봉작을 관람할 수 있다.

 

 

 

영광함평장성인터넷뉴스 (yhinews@empas.com)

댓글0

스팸방지코드
0/5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