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최종편집일 2021-09-28 09:57

  • 지역뉴스 > 함평군소식

함평군, 국내육성 품종 원추 단감 ‘추석 전 첫 수확’

당도 15브릭스 ‧ 과중 350g의 대과 품종

기사입력 2021-09-13 11:51

페이스북으로 공유 트위터로 공유 카카오 스토리로 공유 카카오톡으로 공유 문자로 공유 밴드로 공유
0

이번 한가위에는 국산 품종의 과즙이 풍부한 원추단감을 맛 볼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함평군은 13지난해부터 함평천지 감연구회를 중심으로 관내 20농가 5.0에 국내육성 신품종인 원추단감 재배지를 조성해 왔으며, 추석 전 첫 수확이 기대된다고 밝혔다.

 

군에 따르면 기존 국내에서 재배되던 단감의 80% 이상이 일본에서 도입된 품종들에 편중돼 있어 농촌진흥청에서는 몇 년 전부터 이 문제를 해결하고자 태추’, ‘원추’, ‘로망등 다양한 국산 품종의 단감 개발을 추진해 왔다.

 

이 가운데 원추태추신추 단감의 교배종으로 식감이 아삭하고 과즙이 풍부하며 껍질이 얇은 것이 특징으로 오는 9월 중순이 수확 적기이다.


 



군 관계자는 원추는 15브릭스의 고당도로 과중은 350g 안팎의 대과 품종에 모양도 좋아 추석 차례상에 올리기에 제격이라며 소비자들에게 좋은 반응을 얻을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나재혁 농업기술센터 기술보급과장은 품평회 등을 통해 우리 품종인 원추단감의 우수성을 알리겠다또한 다양한 국내산 단감 품종을 육성, 편중 재배로 인한 수급 문제를 해결해 가격 안정화에 기여하겠다고 밝혔다.

 

 

영광함평장성인터넷뉴스 (yhinews@empas.com)

댓글0

스팸방지코드
0/5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