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광]조선시대 영광 8경(景)은?

물무산 행복숲에서 1800년대 선조들의 풍류를 만나다

기사등록 : 2018.04.06 (금) 21:23:37 최종편집 : 2018.04.06 (금) 21:23:37      
우산공원에서 지는 해를 감상하고 발걸음을 옮기면 짚라인, 통나무 미로 등 각종 놀이시설을 갖춘 유아숲 체험원에서 끊이지 않는 아이들의 웃음소리가 들린다. 길은 편백명상원, 소나무숲 예술원, 가족명상원, 하늘공원이 있는 둘레길과 질퍽질퍽 맨발 황톳길로 이어진다.

백수해안도로, 4대 종교 문화유적지, 불갑사, 칠산타워 등 아름다운 풍경과 역사가 공존하는 영광 9경이 관광객들의 사랑을 받고 있다.


서해안의 매력을 뽐내며 천년을 이어내려 온 멋의 고장답게 영광군은 조선시대에도 영광 8경이라 하여 선비들의 흠모를 받은 고장이었다.


영광군지는 아름다운 풍광의 조선시대 영광 8경과 그 풍경을 읊은 영광군수 서기보(徐箕輔)의 시를 수록하고 있다.


물무산 부엉바위에서 뜨는 달, 물무산 노인봉 골짜기의 단풍, 물무산 곧올재의 피리 소리, 관람산의 큰 소나무, 성산의 푸른 대나무, 우산공원의 낙조, 서쪽 제방의 수양버들(영광공고), 영광읍까지 바닷물이 드나들던 시절 학다리 주점의 홍등(군농협)이 조선시대의 영광 8경이다.


특히, 8개의 절경 중 3개가 물무산과 관련되어 있어 눈길을 끌고 있는데 지난 달 21일 개장한 물무산 행복숲을 찾는 방문객들은 과거와 현재가 교차하고 있는 산 곳곳에서 선조들의 정취를 느낄 수 있다.

우산공원에서 지는 해를 감상하고 발걸음을 옮기면 짚라인, 통나무 미로 등 각종 놀이시설을 갖춘 유아숲 체험원에서 끊이지 않는 아이들의 웃음소리가 들린다. 길은 편백명상원, 소나무숲 예술원, 가족명상원, 하늘공원이 있는 둘레길과 질퍽질퍽 맨발 황톳길로 이어진다.


곧 올게라고 사랑하는 이에게 외치던 전설이 전해 내려오는 곧올재를 따라 산을 내려오면 마한시대 슬픈 가족부터 조선시대 피리 불던 나무꾼까지 길의 역사가 된 이들을 만날 수 있다.


물무산 행복숲은 종합 산림복지숲이자 복합문화숲이다.


군 관계자는 물무산 행복숲에 영광 8경을 비롯한 용바위 전설 등에 관한 스토리텔링 홍보 안내판을 설치하여 지역 주민과 학생들에게 우리 고장에 대한 사랑과 자긍심을 심어줄 수 있는 역사 산교육장으로 활용할 계획이다고 밝혔다.

기사등록 : 영광함평장성인터넷뉴스 / yhinews@empas.com

# [영광함평장성인터넷뉴스]의 모든 기사와 사진은 저작권법에 따라 무단전재시 저작권료를 청구할 수 있습니다.

 
 
 
 
검색어 TOP10
.
EM
AI
영광사회복귀
LG
경관
119
영광소방서
많이 본 뉴스
[함평]이윤행 군수 당선자 “화..
[선거]영광군개표현황
[영광]김준성, 영광군수 재선..
[영광]민선 7기 군정구호 및 방..
[전남도청]마을공동체 이끌 리..
[함평]이윤행 함평군수 당선자..
[영광]영광읍 나눔의 집 2호 입..
[영광]꿈나무 문화관광 탐험대..
[영광]6월30일까지 벼 병해충..
[선거소식]더불어민주당 김영록..
[영광]김명원 부군수, '희귀 야..
[영광]관내 중3년 학생 대상 글..
[함평]제1기 자동차세 13억5천..
[영광]영광농협․농협영광..
[영광]묘량면, 양파 재배농가..
[함평]민선 7기 인수위 출범
[영광]‘제73회 구강보건의 날..
[장성]비브리오패혈증 예방 집..
[기타]한국인의 주요 사망 원인..
[영광]운행제한차량 합동단속..
포토 뉴스
[함평]이윤행 함평군수 당선자
[함평]이윤행 군수 당선자 “화합에 신경쓰겠다”
[영광][5월 마지막주 영광소식]
[함평][5월 마지막주 함평소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