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타]전남 농수산식품 수출 사상 최대

지난해 사드 여파엔저 지속 등 악재 불구 3억 4천900만 달러

기사등록 : 2018.01.30 (화) 11:55:59 최종편집 : 2018.01.30 (화) 11:55:59      
전라남도는 지난해 전남 농수산식품 수출액이 김, 장류, 버섯류 등의 수출 호조에 힘입어 3억 4천900만 달러로 사상 최대치를 기록했다고 29일 밝혔다. 전남 농수산식품 수출이 사상 최대치를 기록한 것은 해외수요 증가, 기업의 지속적 제품 개발, 미국시장을 중심으로 한 전라남도의 꾸준한 시장 개척활동 등에 따른 것으로 풀이된다.
전라남도는 지난해 전남 농수산식품 수출액이 김, 장류, 버섯류 등의 수출 호조에 힘입어 3억 4천900만 달러로 사상 최대치를 기록했다고 29일 밝혔다.

전남도는 사드 영향에 따른 중국 수출 감소, 엔저 지속 등 대외 수출 환경이 낙관적이지 않은 가운데 얻은 성과여서 의미가 크다고 평가했다.

전남 농수산식품 수출이 사상 최대치를 기록한 것은 해외수요 증가, 기업의 지속적 제품 개발, 미국시장을 중심으로 한 전라남도의 꾸준한 시장 개척활동 등에 따른 것으로 풀이된다.

품목별로는 전남의 10대 농수산식품 중 김(55.1%)을 비롯해 장류(44.0%), 버섯류(19.9%) 등 8개 품목의 수출이 늘었다.

국가별 수출액은 일본은 1억 4천700만 달러(7.9%), 미국은 5천 200만 달러(25.7%), 타이완은 3천300만 달러(26.8%)로 늘어난 반면 중국은 4천 100만 달러(13.5%), 홍콩은 1천300만 달러(15.9%)로 줄었다.

한류의 영향으로 비빔밥, 떡볶이 등 한국음식의 인기 상승으로 장류의 수출이 늘었으며 임산물로 분류되는 새털의 수출단가 상승 등도 수출 증가에 기여했다.

선경일 전라남도 국제협력관은 “올해도 AI와 중국 사드 보복조치 영향, 미국을 비롯한 각국의 통상압력 등 대내외 수출환경이 녹록치 않다”며 “앞으로 전남 농수산식품 수출업체에 대한 다각적 지원을 통해 수출이 확대되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기사등록 : 영광함평장성 / yhinews@empas.com

# [영광함평장성인터넷뉴스]의 모든 기사와 사진은 저작권법에 따라 무단전재시 저작권료를 청구할 수 있습니다.

 
 
방문자 의견
  방문자 의견이 총 0개 등록되어 있습니다.
 
나의 의견 작성하기 *기사에 대한 의견은 실명제를 실시합니다.
 
등록된 방문자들의 의견 입니다.

등록된 방문자 의견이 없습니다.

 
 
검색어 TOP10
.
AI
EM
박주익
농어촌공사
占쏙옙占
119
많이 본 뉴스
[함평][3월 마지막주 함평소식..
[영광][3월 마지막주 영광소식..
[선거]윤한수 예비후보 함평군..
[전남도청]야생진드기 물림 주..
[영광]쓰레기 무단투기 상습지..
[영광]치매 예방활동 적극 홍보..
[영광]장애인복지시설 이용자..
[선거]이동권, 영광군수 경선요..
[선거]장만채, 김영록 후보와..
[전남도청]농번기철 마을공동급..
[장성]질병모니터 요원 121명..
[영광]홍농읍 구 도로변 산 중..
[영광]‘임신공무원 배려 정책..
[영광]영광사회복귀시설, ‘함..
[소방]도서지역 화재진압장비..
[영광]가고싶은 섬! 송이도에..
[함평]‘사랑의 약손사업’ 호..
[선거]김영록, 민주 전남도지사..
[장성]읍 시가지에서 출산장려..
[영광]직장내 폭력예방 통합교..
포토 뉴스
[영광][3월 마지막주 영광소식]
이윤행 의장, 함평군수 출마한다
[함평][2월 마지막주 함평소식]
[영광][2월 마지막주 영광소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