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타]전남 농수산식품 수출 사상 최대

지난해 사드 여파엔저 지속 등 악재 불구 3억 4천900만 달러

기사등록 : 2018.01.30 (화) 11:55:59 최종편집 : 2018.01.30 (화) 11:55:59      
전라남도는 지난해 전남 농수산식품 수출액이 김, 장류, 버섯류 등의 수출 호조에 힘입어 3억 4천900만 달러로 사상 최대치를 기록했다고 29일 밝혔다. 전남 농수산식품 수출이 사상 최대치를 기록한 것은 해외수요 증가, 기업의 지속적 제품 개발, 미국시장을 중심으로 한 전라남도의 꾸준한 시장 개척활동 등에 따른 것으로 풀이된다.
전라남도는 지난해 전남 농수산식품 수출액이 김, 장류, 버섯류 등의 수출 호조에 힘입어 3억 4천900만 달러로 사상 최대치를 기록했다고 29일 밝혔다.

전남도는 사드 영향에 따른 중국 수출 감소, 엔저 지속 등 대외 수출 환경이 낙관적이지 않은 가운데 얻은 성과여서 의미가 크다고 평가했다.

전남 농수산식품 수출이 사상 최대치를 기록한 것은 해외수요 증가, 기업의 지속적 제품 개발, 미국시장을 중심으로 한 전라남도의 꾸준한 시장 개척활동 등에 따른 것으로 풀이된다.

품목별로는 전남의 10대 농수산식품 중 김(55.1%)을 비롯해 장류(44.0%), 버섯류(19.9%) 등 8개 품목의 수출이 늘었다.

국가별 수출액은 일본은 1억 4천700만 달러(7.9%), 미국은 5천 200만 달러(25.7%), 타이완은 3천300만 달러(26.8%)로 늘어난 반면 중국은 4천 100만 달러(13.5%), 홍콩은 1천300만 달러(15.9%)로 줄었다.

한류의 영향으로 비빔밥, 떡볶이 등 한국음식의 인기 상승으로 장류의 수출이 늘었으며 임산물로 분류되는 새털의 수출단가 상승 등도 수출 증가에 기여했다.

선경일 전라남도 국제협력관은 “올해도 AI와 중국 사드 보복조치 영향, 미국을 비롯한 각국의 통상압력 등 대내외 수출환경이 녹록치 않다”며 “앞으로 전남 농수산식품 수출업체에 대한 다각적 지원을 통해 수출이 확대되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기사등록 : 영광함평장성 / yhinews@empas.com

# [영광함평장성인터넷뉴스]의 모든 기사와 사진은 저작권법에 따라 무단전재시 저작권료를 청구할 수 있습니다.

 
 
 
 
검색어 TOP10
EM
.
AI
도서관
후보자
援먯쑁媛
노두근
교육감
담양소
함평군수
많이 본 뉴스
[영광]영광읍 나눔의 집 2호 입..
[함평]민선 7기 인수위 출범
[영광]김명원 부군수, '희귀 야..
[전남소방]영광 홍농초, 전남..
[소방]홍농초 소방동요대회서..
[영광]영광농협․농협영광..
[영광]묘량면, 양파 재배농가..
[기타]한국인의 주요 사망 원인..
[영광]운행제한차량 합동단속..
[장성]비브리오패혈증 예방 집..
[영광]관내 유일 메이커스페이..
[영광]‘청년 고용창출 장려금..
[경찰]함평경찰서-119안전센터..
[영광]한전KPS(주), 관내 저소..
[영광]강소농, 영광 법성포 단..
[영광]아이도 어른도 오감만족..
[영광]'새로운 천년의 시작',..
[함평]영어경시대회 참가신청..
[장성]장성호 수변길과 출렁다..
[영광]2018년 하반기 공공근로..
포토 뉴스
[함평]이윤행 함평군수 당선자
[함평]이윤행 군수 당선자 “화합에 신경쓰겠다”
[영광][5월 마지막주 영광소식]
[함평][5월 마지막주 함평소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