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선거]깔수록 나오는 고 후보의 부적절 처신

기사등록 : 2018.06.12 (화) 23:03:11 최종편집 : 2018.06.12 (화) 23:40:48      
지난 5일 대학 연간 평균 등록금의 3배를 넘는 자녀들의 귀족특권교육 수도권 외고 진학에 대해서도 본인은 전혀 문제없다는 입장만 고수하고 있는 가운데 전남교육을 외면한 이가 전남교육감에 나오는 것이 타당하냐는 도민들의 불만이 가득하다.

전남 교육감에 출마한 고 후보의 부적절한 처신이 연일 온·오프라인을 도배하고 있다.



3월말 국정교과서 진상조사 발표회장에서 자신의 교육감 출마선언에서 주요 일간지로부터 <국정화 브리핑장이 교육감 출마 멍석?>, <고개 숙인 김상곤국정교과서 발표, 박근혜 수사의뢰 혼선 사과>, <수사의뢰 뺐다 넣다국정교과서 진상조사위 촌극’>, <염치없는 국정화조사위원장>, <국정화 조사위장, 발표 직후 `교육감 출마` 황당 선언> 등의 집중 포화를 당한 것은 시작에 불과했다.

직함만 위원장이었지 결과 발표 내용을 몰랐고 책임을 기획사에 전가했을 뿐 아니라 교육부총리까지 사과했는데 정착 책임자인 본인은 아직까지 염치없이 함구하고 있다.

지난 5일 대학 연간 평균 등록금의 3배를 넘는 자녀들의 귀족특권교육 수도권 외고 진학에 대해서도 본인은 전혀 문제없다는 입장만 고수하고 있는 가운데 전남교육을 외면한 이가 전남교육감에 나오는 것이 타당하냐는 도민들의 불만이 가득하다.

대학총장 직선제를 사수했다는 고 후보의 주장과 달리 이명박·박근혜 정부에서 대학의 재갈물리기로 자행됐던 총장 관선제를 고 후보가 앞장서서 추진하려다 교수들의 반대로 무산됐는가 하면 이명박 정부 사회통합위원으로 활약했던 전력도 타 후보의 추궁에 본인이 시인했다.

급기야 고 후보가 목포대학교 총장으로 재임하던 시절에 공적인 일본 류큐대와 교류협정 조인식에 배우자가 동행했다는 보도까지 이어져 공과 사를 구분하지 못하는 고 후보의 처신이 연일 도마에 오르고 있다.

연일 터져 나오는 고후보의 부적절한 처신이 양파 후보라 조롱받는 가운데 수확이 한창인 무안골 황토 양파는 건강에도 좋고 맛도 좋은데 고후보 때문에 이래저래 억울할 뿐이다.

기사등록 : 영광함평장성인터넷뉴스 / yhinews@empas.com

# [영광함평장성인터넷뉴스]의 모든 기사와 사진은 저작권법에 따라 무단전재시 저작권료를 청구할 수 있습니다.

 
 
 
 
검색어 TOP10
EM
AI
.
이윤행
LG
많이 본 뉴스
[함평]이윤행 군수 당선자 “화..
[선거]영광군개표현황
[영광]김준성, 영광군수 재선..
[함평]농업경영인회 이윤행 후..
[선거]고석규 후보 불법선거운..
[함평]농기계 순회수리 호평
[영광]친환경벌채 방식 도입…..
[함평]제16회 함평천지배 테니..
[영광]상하수도사업소·재무과..
[영광]법성 숲쟁이 꽃동산 주변..
[전남도청]숲 속의 전남, 민선..
[영광]민선 7기 군정구호 및 방..
[함평]찾아가는 농촌지도사업..
[전남도청]협업 강화로 어촌 뉴..
[함평]이윤행 함평군수 당선자..
[선거]오인성, 생애 단계별 맞..
[전남도청]마을공동체 이끌 리..
[함평]레지오넬라증 감염 예방..
[함평]독서토론캠프 ‘별밤 책..
[선거]오인성, 성공적 북미정상..
포토 뉴스
[함평]이윤행 함평군수 당선자
[함평]이윤행 군수 당선자 “화합에 신경쓰겠다”
[영광][5월 마지막주 영광소식]
[함평][5월 마지막주 함평소식]